ㆍ조회: 693  
[스포츠 한국] 영창뮤직, ‘찾아가는 관악기 수리 강좌 서비스’ 실시
 

[스포츠한국 조성진 기자] 영창뮤직이 찾아가는 관악기 수리 교육 서비스
‘포 유어 롱 라스팅 사운드(For your Long-lasting Sound)’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포 유어 롱 라스팅 사운드’는 영창뮤직의 관악기 정규 서비스팀이 직접 전국을 돌며 수리 및 관리에 대한 강좌를 진행하는 것으로
참가비는 전액 무료이며 수강을 원하면 사전 신청을 통해 누구나 참여 할 수 있다.

지난 2월 경북 구미를 시작으로 부산, 전라도 광주, 대구, 천안 등 여러 지역에서 강좌를 개최했다. 이번 7월에는 의정부,
양주, 남양주 등 경기도 북부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 예정이며, 매월 정기적인 교육 세미나로 운영된다.

교육 프로그램은 플루트와 색소폰, 클라리넷 등 관악기의 전반적인 구조와 이해, 분해와 조립, 부품의 교체와 조정 등 수리와
관리에 관한 세부적인 내용으로 이루어진다. 악기 판매자와 연주자 등 소수 인원 대상 5시간에서 7시간까지
심도 있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국내 관악기 시장은 상당수 수입브랜드로 구성되어 수백만 원에 달하는 상대적으로 고가의 제품을 구입하여도 제대로 된
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다. 사용자가 직접 전문 수리 업체를 찾아 높은 비용으로 서비스를 받아야 하는
불편함 때문이다.

영창뮤직은 악기 사용자의 정보 습득과 인식 전환을 통해 전반적인 관악기 수리에 대한 시장 여건을 개선시키고자 관련
업계에서는 유일한 무료 순회 강좌를 실시하게 되었다. 특히 관악기 유통 구조가 다양한 여러 브랜드를 동시에 취급하는
복합점 방식이라 본 교육 행사를 통해 모든 브랜드 제품에 대한 서비스 수준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내최초의 전문가용 관악기 브랜드 ‘알버트웨버’를 판매하는 영창뮤직은 음악산업 발전과 음악 인재 육성을 위해 지난 5월
유명 색소폰 아티스트인 대니정과 교육 마스터클래스를 진행했으며, 악기 제조사 중 유일하게 클라리넷 콩쿠르를
매회 진행하고 있다.

영창뮤직의 일반악기 사업본부 중 상반기 금관악기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75% 큰 폭으로 증가했다.

영창뮤직 관현악기팀장 신두선 부장은 “일반 소비자들이 관악기를 쉽게 시작하지 못하는 이유가 거품 있는 악기 가격과
사후 서비스에 대한 어려움”이라며 “합리적인 가격의 알버트웨버 색소폰 등 우수한 제품 보급과 관현악기 시장 서비스
성숙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영창뮤직은 이달 말까지 알버트웨버 색소폰을 구매하면 라 트롬바 클리닝 세트와 반도린 리드를, 
피닉스 어쿠스틱 기타를 구매하면 보조배터리와 풀 사운드 패키지를 함께 증정하는 관현악기 특별 행사를 실시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lbert Weber 제품문의 : 인천광역시 서구 봉수대로 196 HDC영창 | 전화 : 032)570-1234